로고

전남도, 신북방 지역 진출 교두보 마련

김영록 지사, 중앙아시아 중심 우즈베크 타슈켄트와 우호교류 의향서 체결

김선빈 기자 | 기사입력 2023/05/07 [11:59]

전남도, 신북방 지역 진출 교두보 마련

김영록 지사, 중앙아시아 중심 우즈베크 타슈켄트와 우호교류 의향서 체결

김선빈 기자 | 입력 : 2023/05/07 [11:59]

▲ 김영록 전라남도지시가 6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조이르 미르자예프 타슈켄트 주지사와 ‘전남도-타슈켄트 우호교류’ 의향서 체결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전남도)

 

[글로벌가족신문] 전라남도가 신북방 거점지역인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와 우호교류 의향서 체결을 통해 신북방 지역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6일(현지 시간) 타슈켄트주청에서 조이르 미르자예프 타슈켄트 주지사, 코피아(KOPIA) 우즈베키스탄 소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도와 타슈켄트 간 우호교류 의향서를 체결했다.

협정식은 양 지역 홍보영상 상영, 인사말씀, 교류의향서 서명, 기념품 교환 등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협정에는 전남도가 우즈베키스탄에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으로 추진하는 스마트농업 정밀관수 시범사업에 대한 수원국(원조를 받는 나라) 동의서 전달식이 이뤄져 공적개발원조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게 됐다. 전남도는 다음 달 있을 한국국제협력단(KOICA) 공모사업에 ‘타슈켄트 지역 스마트농업 정밀관수 시범사업’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우호교류 의향서 체결에 따라 전남도와 타슈켄트는 경제·통상, 문화, 관광, 농업 등 모든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 확대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특히 탄소중립 및 신재생에너지 개발정책을 적극 추진하는 우즈베키스탄과 에너지신산업에 대한 협력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이르 미르자예프 타슈켄트 주지사는 “타슈켄트는 태양광·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기반을 구축하고 탄소중립을 위한 친환경 에너지 분야에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에너지신산업의 수도인 전남도와 관련 산업에 적극 협력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중앙아시아 경제와 문화 중심지인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와 우호교류 의향서를 체결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신뢰와 우정을 쌓아가자”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의왕시, 2024년 베트남 학생 국제 문화교류 프로그램 진행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