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가족신문

부산교육청, 모듈러 교실 공기 질 전수조사 시행한다

관리 강화를 위해 모듈러 교실 관리 지침도 발표

김정관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4:50]

부산교육청, 모듈러 교실 공기 질 전수조사 시행한다

관리 강화를 위해 모듈러 교실 관리 지침도 발표

김정관 기자 | 입력 : 2024/04/24 [14:50]

▲ 부산교육청     

 

[글로벌가족신문] 부산시교육청이 최근 논란이 됐던 모듈러 교실 공기 질 등 안전에 대한 학부모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했다.

부산광역시교육청은 현재 사용 중인 모듈러 교실에 대한 공기 질 전수조사 시행 방안과 재발 방지를 위한 관리 지침을 24일 밝혔다.

먼저, 부산교육청은 ‘새집 증후군’을 유발하는 유해 물질을 완벽하게 제거하기 위해 사용 직전 설치했던 모듈러 교실을 6개월 전까지 설치해 문제가 없을 때까지 베이크아웃 및 청소를 반복하여 실시한다.

모듈러 교실은 학생 사용 빈도가 낮은 실부터 우선 배치하고, 기존 교사동의 교실은 학생용 교실로 전환한다.

공기 질 점검은 연 2회 실시하는 샘플조사를 전수조사로 강화한다. 또, 점검 관련 정보도 공개하고 모듈러 점검에 학부모가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최근 2년간 모듈러 교실 납품 지연, 공기 질 부적합 이력이 있는 업체는 계약에서 제외한다.

부산교육청은 모듈러 교실뿐만 아니라 신축, 증·개축, 리모델링 건축물도 최소 3년간 모듈러 교실 관리에 준해 공기질을 관리할 방침이다.

하윤수 부산광역시교육감은 “학생들의 학교생활에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관리 지침 마련을 계기로 우리 교육청은 모든 학생이 안전하고 즐겁게 생활하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인천시, 톈진시와 질병보건분야 협력 위한 학술교류회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