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가족신문

부산교육청, 흡연·마약류 예방 캠페인 운영

31일 부산 관내 7개 학교와 부산시 등 유관기관과 함께 참여

김정관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7:40]

부산교육청, 흡연·마약류 예방 캠페인 운영

31일 부산 관내 7개 학교와 부산시 등 유관기관과 함께 참여

김정관 기자 | 입력 : 2024/05/24 [17:40]

▲ 금연구역 확대 안내문.(사진=부산시교육청)

 

[글로벌가족신문] 부산광역시교육청는 오는 31일 오후 2시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부산시민공원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학생들의 흡연·마약류 예방을 위한 부스를 운영하고 거리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이렇게 참은 김에 금연’이란 슬로건 아래 학생과 시민들에게 흡연·음주·마약류의 피해와 금연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것이다.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부산 시민들의 인식개선이 필요하단 판단에 의해서다.

이날 캠페인은 시교육청과 한국조형예술고등학교, 영산고등학교를 비롯한 7교, 부산시청, 부산진경찰서, 부산금연지원센터, 부산마약퇴치본부, 학부모연합회, 청년연합회 등의 관계자 100여 명이 참여한다.

이날 캠페인은 부산시민공원 남문1에 학생, 학부모,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부스를 설치해 운영한다.

참가자들은 노담퀴즈존,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룰렛과 페이스페인팅 체험,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 홍보존, 포토존을 체험하며 흡연 및 마약류 예방에 대한 의지를 다진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서는 오는 8월 17일부터 개정 시행될 학교 시설 경계 30미터 이내 금연구역 지정(국민건강증진법 제9조)과 마약류 등 피해 노출 익명검사와 24시간 마약류 상담 서비스 1342에 대한 홍보도 이루어질 예정이다.

하윤수 부산광역시교육감은 “학생들로부터 흡연, 음주, 마약류 등 유해 약물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교육청, 학교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적극적인 협력이 꼭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우리 교육청은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유해 약물로부터 더욱더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인천시, 톈진시와 질병보건분야 협력 위한 학술교류회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